MY MENU

자유게시판

자유게시판

제목
인생 - 정연복
작성자
행복
작성일
2016.02.04
첨부파일0
추천수
0
조회수
763
내용




인생 / 정연복

세월 참 빠르기도 하지
나의 머리에 벌써 흰눈 내리네

이제 얼마쯤 남았을까
나의 목숨 나의 사랑.

쓸쓸히 낙엽 진 나무
가만히 안으며

그 가엾은 몸에
살며시 기대어 보았더니

참 신기하기도 하지
겨울 찬바람에도 춥지 않네

온몸 가득 추위뿐이면서도
나를 덥히네.

그리고 나는 들었네
소스라치게

어쩌면 정신의 기둥뿐인
야윈 나무 몸의 말없는 말.

´인생은 그런 것
꽃 피고 낙엽 지는 거지

그래서 봄이 오면
또 푸른 잎 되살아오는 거지.


0
0

게시물수정

게시물 수정을 위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.

댓글삭제게시물삭제

게시물 삭제를 위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.